고복저수지 가는 길

2022. 4. 14. 16:51

비오는 풍경. 차안에서 찍음 어제(4.13)

봄비 내리는 날
벚꽃길 드라이브
꽃길이 몽환적이었다.

비개인 오늘  
고복저수지 가는 길은  
분홍복숭아꽃
하얀 배꽃천지였다.

고복저수지가 있는
조치원은 본래
복숭아로 유명한 곳

꽃잎이 떨어지고
파릇한 잎새가 나온
벚나무





그런데  요즘은
복숭아보다는 배나무 과수원이
훨씬 더 많은 것 같다








'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한밭수목원 4월 말 풍경  (2) 2022.04.30
금강수목원  (4) 2022.04.16
고복저수지 가는 길  (2) 2022.04.14
한밭수목원의 봄  (4) 2022.03.30
청매화  (5) 2022.03.16
드뎌 매화 보다  (2) 2022.03.12
  • 프로필사진
    라오니스2022.04.14 20:06 신고

    벚꽃이 떨어지면서 배꽃과 복사꽃이
    뒤를 잊고 있군요 .. 봄날 꽃 잔치가
    계속 이어지는 것이 반갑습니다. ㅎ

    • 프로필사진
      sugee12022.04.14 21:51 신고

      네~ 꽃들이 바톤터치하며 릴레이를 하는 계절이죠.그래도 벚꽃이 지면
      봄이 끝난듯 서운하네요